부강테크, 미국 기업과 손잡고 악취제거시장 진출한다

- 대구 국가물산업클러스터 내 국내외 합작회사 1호 설립 위한 MOU 체결

- 대구시, 기술개발부터 사업화, 해외시장 진출까지 전 과정 원스톱 지원


지난 9월 23일, 당사는 미국 자회사인 투모로우 워터(TW), 미국 기업 바이오라고(BioLargo), 대구시와 함께 대구 국가물산업클러스터 내 합작회사(Joint Venture) 설립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김동우 부강테크 창업자를 비롯해 권영진 대구시장, 데비스 칼버트 바이오라고 대표, 존 리버존 투모로우 워터 부사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북미 최대의 물 산업 전시회인 ‘WEFTEC 2019’가 열린 시카고에서 진행된 이번 MOU는 대구 국가물산업클러스터 내 최초의 외자유치 사례로 의미가 있다.

BandPhoto_2019_10_10_10_09_24.jpg

바이오라고는 1989년에 설립된 환경 엔지니어링 회사로 고도 수처리 및 폐수 처리, 산업 약취 및 휘발성 유기화합물 제어 관련 기술을 갖추고 중국과 동남아시아 등에 판매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당사 또한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설립한 미국 내 자회사 투모로우 워터를 비롯해 베트남에도 자회사를 두고 있어 향후 설립될 합작회사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시장 진출에도 상당한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바이오라고와 당사는 이번 MOU를 시작으로 Iodine 기반의 악취제거 제품과 고도산화 기술의 국내 상용화 기반을 마련하고 양사 네트워크를 활용해 중국, 동남아시아 등 해외시장을 적극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대구시는 대구 미래 신성장 동력사업인 물 산업의 기술 경쟁력 확보를 위해 회사설립부터 기술개발, 사업화, 해외시장 개척까지 일괄 지원한다. 대구시는 대구 국가물산업클러스터를 글로벌 물 산업의 허브로 육성할 방침이다.


언론소식21 bktBKT, 탈취, GTP
KBS 과학하는 인간, 호모사이언스에서 부강테크 소개해

영상자료 배포 : 2019. 08. 20

- 대전 대덕연구단지 내 정부출연연구소와의 연계 연구 우수사례로 소개

- KISTI로부터 슈퍼컴퓨터를 이용한 유동해석 및 구조해석 기술지원 받아

-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구축까지 협력 확장 계획


부강테크가 대덕연구단지와 함께 성장하는 스토리가 KBS “과학하는 인간, 호모사이언스” 에 소개되었다.

부강테크는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이하 KISTI)로부터 슈퍼컴퓨터를 이용한 유동 및 구조해석 기술 지원을 받고 있다. KISTI와의 협력은 개별기술의 유체 흐름이나 구조해석에서 시작해 향후 수처리 전체 프로세스의 실제 가동 상황을 가상현실로 재현한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구축까지 확장될 계획이다.

디지털 트윈의 구축은 개발 단계부터 설계, 시공, 실 플랜트 운영까지 투명하게 들여다볼 수 있어 추론과 예측에 의존하던 불확실성과 휴먼 에러를 획기적으로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된다.

호모사이언스6.JPG
호모사이언스3.JPG
호모사이언스4.JPG
호모사이언스7.JPG
호모사이언스8.JPG
호모사이언스9.JPG

영상 보기 »

KBS 공식홈페이지
http://vod.kbs.co.kr


언론소식21 bktvMIXER, vDAF, BKT
김동우 부강테크 창업자, ‘전 세계 가장 지속가능한 혁신기업 리더 100인’ 선정
 

보도자료 배포 : 2019. 07. 22

- 지난 18일, 뉴욕 유엔 본부에서 UN지원SDGs협회 발표
- 수처리 기업 중 유일하게 팻 브라운 임파서블 푸드 CEO, 올리비에 보쏭 록시땅 설립자, 청웨이 디디추싱 CEO, 마크 콘스탄틴 러쉬 설립자 등과 공동 선정
- 부강테크가 개발한 TWP, GTP, SWC 등이 지속가능모델로 유엔 로비에 전시


김동우 부강테크 창업자(현 BKT 미국법인 대표)가 지난 18일(현지 시간), 뉴욕 유엔 본부에서 UN지원SDGs협회가 발표한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 100, 글로벌 지속가능 기업 100 리스트(The 100 Top Global Sustainability Leaders 2019 & The 100 Most Sustainable Brands 2019)’에서 ‘전 세계 가장 지속가능한 혁신 기업 리더 100인’에 선정됐다.  

 또한 부속행사로 마련된 전시회에서는 부강테크가 개발해 보급 중인 개도국을 위한 수익창출형 미래 하수처리모델 TWP(Tomorrow Water Process), 지속가능한 축산자원 순환모델 GTP(Go Together Process), 하수처리장의 숨겨진 부지를 찾아 도시의 가치를 높이는 SWC(Smart Water City) 등이 지속가능 모델로 유엔 로비에 전시됐다.

뉴욕 유엔본부 로비에 전시된 부강테크

뉴욕 유엔본부 로비에 전시된 부강테크

유엔은 지난 9일부터 열흘간 유엔본부에서 90여 정부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지속가능 고위급 정치회담(HLPF)을 개최했으며, UN지원SDGs협회는 회담의 부속행사인 전시회 개최기관으로, 글로벌 지속가능기업 모델과 글로벌 주요 리더들의 지속가능 사례를 함께 전시했다. 전시회는 데이비드 비즐리 세계식량계획(WFP) 사무총장 등 유엔을 찾은 주요 글로벌 인사들이 둘러보았으며, 협회는 전시회 마지막 행사로 ‘글로벌 지속가능 100’ 리스트를 발표했다.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 글로벌 지속가능 기업 100’은 공식 발표에 앞서, 엘리엇 해리스(Elliot Harris) 유엔 사무차장보(ASG) 겸 유엔 수석 이코노미스트(Chief Economist)에게 리스트 및 관련 내용이 자세히 설명되었으며, 선정과정은 지난 5월부터 전 세계 2,000명 주요 리더, 3,000개 주요 글로벌기업을 대상으로 10개 기준, 43개 지표를 통해 분석한 내용이 바탕이 되었다.

이번에 선정된 가장 지속가능한 리더 100명, 글로벌기업 60곳, 글로벌 브랜드 40군데는 UN HLPF 비정부기구 공식 의견서로 채택된 협회의 UN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SDGBI)에도 반영될 예정이다.

김동우 부강테크 창업자는 올리비에 보쏭(Olivier Baussan) 록시땅 설립자, 청웨이 디디추싱 CEO, 마크 콘스탄틴(Mark Constantine) 러쉬 설립자, 앤서니 탄(Anthony Tan) 그랩 CEO 등과 함께 공동 선정됐고, 30명의 글로벌 기업 리더를 포함한 40명 전체 명단에는 더그 맥밀런(Doug McMillon) 월마트 CEO, 카스퍼 로스테드(Kasper Rorsted) 아디다스 CEO, 케빈 존슨(Kevin Johnson) CEO, 최정우 포스코 회장 등이 포함됐다. 해당분야 1위에는 팻 브라운(Pat Brown) 임파서블 푸드 CEO가 선정됐다.

UN지원SDGs협회는 “이번 선정은 김동우 창업자가 그동안 추구한 깨끗한 하수처리와 축산폐수의 재활용을 통한 지속가능한 국내외 물 환경 조성 등이 높이 평가되었으며, ▷에너지 자립의 핵심기술인 AMX(아나목스) 상용화 ▷하수처리장의 부지창출 기술(PROTEUS) 개발 ▷도축폐기물을 이용한 고부가가치 단백질 생산기술 개발 ▷축산분야 폐기물, 수자원, 에너지 지속가능 선순환 모델 구현 ▷4차 산업기술과 물 산업을 결합한 Water AI 등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밝혔다.

한편, 김동우 창업자는 선정 소감에서 “전 세계 주요 글로벌 기업 리더들과 함께 전 세계 가장 지속가능한 혁신기업 리더에 선정된 것은 매우 큰 영광이며, 특히 수처리 기업으로서 유일하게 선정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고 말하고, “향후 첨단 연구와 기술개발을 통해 국내외에서 UN SDGs를 연계한 사업을 더욱 확장하고 인류와 지구환경 보존을 적극 이행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