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s tagged 국내최초
Tomorrow Water Project, UN에서 공식 인정
 

보도자료 배포 : 2016. 07. 19

부강테크 하수처리모델, 국내 기업 최초로 UN 고위급 회담에서 공식 인정
부강테크 "Tomorrow Water"프로젝트, UN 경제사회이사회 의견서로 채택
UN 사무국이 지정한 공식적인 지속가능개발 모델로 전 세계에 소개돼 


국내 대표 환경기업 부강테크(BKT)의 하수처리모델이 국내 기업 최초로 UN 경제사회이사회(ECOSOC)[1]가 인정한 세계 최고 수준의 사업 모델로 채택되었다.

부강테크는 UN 경제사회이사회 고위급회담(HLS)[2]에서 자사의 미래형 하수처리모델 "Tomorrow Water 프로젝트"가 공식 의견서로 채택되었다고 밝혔다. UN 경제사회이사회는 6대 UN 기구 중 하나로, 글로벌 지속가능발전목표(SDGs)[3] 아래 세계 경제와 사회문제를 총괄하는 기관이다. 부강테크 Tomorrow Water프로젝트는 매년 UN 경제사회이사회가 개최하는 장관급 회담(HLPF[4])의 의견서로 채택됨으로써 UN의 시스템에 공식 등재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7월 18일부터 22일까지 열릴 올해 회담은 54개국 UN 경제사회이사국 정부 대표들을 비롯하여 NGO, 국제기구 대표 등 각 국의 장관급 주요 리더들이 대거 참여하였다.

이미 부강테크의 Tomorrow Water프로젝트는 지난 6월 UN 사무국 지속가능개발부 홈페이지에서 17개 지속가능개발 목표 중 6번째인 "물과 위생의 보장 및 지속가능한 관리"에 부합하는 계획(Initiative)로도 등록되었다. 부강테크의 프로젝트를 UN 회담에 가장 중요한 국제적인 의제로 추천한 UN지원SDGs한국협회(ASD) 김정훈 사무대표는 "UN에 SDGs 계획으로 등록된 모델 중에서도 UN 고위급 회담에 소개되는 것은 극소수"라며 "국내 기업으로서는 최초 사례인 만큼 국내 어떤 인증보다 중요한 의미"라고 밝히기도 했다.

부강테크가 제시한 모델인 Tomorrow Water 프로젝트는 기피시설이었던 하수처리시설을 아름답고 친환경적으로 전환할 뿐만 아니라, 수익을 창출하는 미래형 하수처리 모델이다. IT, BT 기술을 융합하여 정화 처리는 물론 하수의 질소, 인 성분으로 꽃을 재배하고 신재생에너지를 생산 및 판매한다. 아울러 에너지 생산과 저감으로 탄소 배출권의 확보가 가능하여, 선진국은 물론이고 하수처리시설의 운영비용으로 고민하는 개도국에도 적합하다. 부강테크는 미국 캘리포니아에 프로젝트의 실증시설 설치를 추진 중이며, 향후 본 UN 인정 모델을 적극적으로 세계 시장에 보급할 계획이다.

부강테크 정일호 회장은 "깨끗한 물은 누구나 누려야 할 인간의 기본 권리"며 "그간 해외 사업을 추진하면서 개도국의 물 환경 개선에 대한 안타까움이 Tomorrow Water 프로젝트라는 결실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UN의 공식 인정으로 하수처리 보급률이 현저히 떨어지는 개도국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TomorrowWater_Factory.jpg

[용어 설명]
[1] UN 경제사회 이사회(ECOSOC; United Nations The Economic and Social Council)
[2]고위급회담(HLS; High Level Segment) : 매년 총 5일간 주요 NGO, 국제기구 대표, 각국 정부 대표들이 추천한 의제 논의
[3]지속가능개발 목표(SDGs ; Sustainable Development Goal) : UN의 공통 목표
[4]장관급 회담(HLPF ; Political Forum) : 고위급 회담이 열리는 5일 중 UN 이사국인 54개 나라의 장관급 회담 3일 개최

[참고 정보]
UN 경제사회이사회(ECOSOC) 고위급회담(High-Level Segment) Open Call for Oral and Written Statements
- Statement ID : 10124
- URL : http://esango.un.org/irene/index.html?page=viewStatement&type=17&nr=10124&type=8§ion=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