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페이지헤드.png

The First & The Best

창조와 도전정신으로 지속적인 차별화를 이루어 가는 세계 최초 & 세계 최고의 기술력

 
 

 

 

제1기(1998-2007):

주력 사업과 기반 기술의 정립

HISTORY

 
 

좁은 국토에서 축산업을 영위하는 한국에는 영세한 농가들이 많습니다. 가축분뇨는 생활하수 대비 발생량은 적지만 고농도라 하천 오염에 미치는 부하가 매우 큽니다. 4대강 사업 이후 발생한 녹조의 절반 정도가 가축분뇨 때문에 발생한다는 보고가 있을 정도입니다. 한국은 세계에서 거의 유일하게 정부가 예산을 투입하여 가축분뇨를 처리하는 나라입니다.
통상 하수 유입 수질의 100배 이상인 가축분뇨의 방류 수질은 하수와 거의 비슷하여 처리가 매우 어렵습니다. 창업 시 부강은 전략적으로 수 처리 분야의 틈새 시장이던 가축분뇨에 집중하였습니다. 힘든 기술 개발에 비해 프로젝트 규모가 작아 대기업이나 선진국은 관심이 없고 영세 업체들은 끊임없이 문제를 만들던 분야였습니다. 한 가지 기술로는 처리가 힘들어 다양한 기술을 요하는 분야이기도 합니다. 현재 부강이 보유 중인 대부분의 기술들이 가축분뇨 처리를 위해 개발된 것은 우연이 아닙니다.
부강이 부동의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한 이래 언론에서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과 관련된 사고 기사는 더 이상 찾아보기 힘들게 되었습니다. 그 당시 환경분야에서 가장 골치거리였던 가축분뇨 문제를 해결하였다는 자부심은 부강의 자랑입니다. 지금은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 최근 들어 가축분뇨가 이슈로 떠오르는 미국과 유럽 등 선진국에 기술을 제공하고 있으며 정화처리에 다양한 자원 회수 기술을 결합하여 새로운 시장을 만들고 있습니다.

 
 
 

1998_ 환경비전 21 설립

IMF 외환위기로 온 나라가 고통의 역사를 써내려 가던 시절, 공인 회계사였던 창업자 김 선배(현 미국법인 대표)는 파산 위기에 놓인 거래처 기술을 인수하고 환경사업에 뛰어듭니다. 서울 동대문에 있는 10평 남짓한 오피스텔에서 뜻을 같이 하는 5명의 직원과 함께 환경 벤처기업인 ‘환경비전 21’의 역사가 시작됩니다. 이후 환경비전 21은 김해시를 시작으로 포천, 홍천, 진천의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을 연이어 수주하며 환경업계의 스타가 되었습니다.


2001 코스닥 상장

묻지 마 투자 광풍 속에서 1999년 인터넷 공모로 10억의 자본금을 확보한 환경비전 21은 2001년창업 2년 10개월 만에 코스닥 등록에 성공했습니다. 환경비전 21은 국내 최초로 코스닥에 상장한 환경기업, 제3시장에서 코스닥에 직 등록한 첫 번째 케이스, 창업 후 최단 시간 상장 등 수많은 기록과 화제를 남깁니다. 아울러 그 해 코스닥 기록상 최장인 13번 연속 상한가를 기록하고 캐나다 도미니언 시큐리티와 싱가폴 투자청이 조성한 펀드에서 5백만 달러의 해외자금을 유치합니다. 이 때 들어 온 자금이 Seed Money가 되어 현재 부강의 주력기술인 FMX, BBF 등이 개발됩니다. 창업 초기 회사들이 만나게 되는 ‘죽음의 계곡’을 돌파하며 우리 사업이 성장의 기틀을 마련한 시기였습니다.

2004 부강테크 탄생

생존을 위해 급하게 자본시장에 뛰어 든 환경비전21은 적자를 시현하면서도 수주 증가와 신기술개발이라는 성과를 이루었습니다. 그러나 단기간에 큰 흑자를 내길 바라는 투자자들의 요구에 따라 자동차 부품 제조업을 영위하던 한국인덱스(이후 KNT)와 합병을 하게 되었습니다. 합병 후 계약에 따라 환경사업 부문이 분리되면서 현재의 부강테크가 탄생하였습니다. 코스닥 시장에서 나온 이후에도 부강테크는 변함없이 환경사업, 한 우물만 파며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


2005_ FMX 신기술 개발

세상에 없던 가치를 개발한다는 부강의 차별화 정신은 새롭고 다양한 솔루션 개발의 원동력입니다. 우리는 분리막 여과기술을 사용하면서 고농도, 고점도 폐수에 의해 막이 금새 막히는 Fouling 문제가 시급함을 느꼈습니다. 수억 원이 넘는 엄청난 돈을 들여 설치한 시설이 가동이 불가능한 상태가 되었을 때 느끼는 막막함을 당해 보지 않은 사람들은 모릅니다. 부강은 고농도 폐수를 처리해야 하는 고객들의 고민을 덜기 위해 막의 막힘을 방지하는 기술 개발에 도전하였습니다. 5년에 걸친 각고의 노력 끝에 마침내 ‘분리막 여과기술의 새로운 표준’이라 불리는 FMX 기술이 탄생하였습니다. FMX는 당시 세계 최고의 기술이라던 외산 장비 VSEP을 물리치고 삼성정밀화학에 납품되면서 2007년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대한민국 10대 기술로 선정됐습니다.

KIM21 D300 pilot model.jpg

FMX 초기 모델

 
990601_1주년.jpg

창립 1주년 행사

 
 
중국 산동성 곡부 처리장.JPG

BBF 첫 해외 진출_ 중국 산동성 곡부 처리장

 
 

2005_ BBF 기술의 완성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장에서 거둔 성공을 바탕으로 부강은 하수처리라는 좀 더 큰 시장으로 눈길을 돌렸습니다. 우선 1일 5천 톤 이상의 하수처리장에 생물여과기술, BBF를 보급하기로 했습니다. BBF는 대기업인 SK건설에서 개발한 원천기술을 부강이 인수하여 가축분뇨에 적용하면서 완성도를 높여 온 기술입니다. 국내 환경사업 역사상 중소기업이 대기업 기술을 인수한 후 완성도를 높여 상용화에 성공하고 수십억 원에 달하는 로열티를 지급한 것은 BBF가 유일할 것입니다. 부강은 국내 최초로 오염총량제가 시행된 경기도 광주 하수 3차처리에 BBF를 적용한 이후 주 공정인 2차 처리까지 차츰 그 적용 영역을 넓혀 갔습니다. 아울러 한 곳에서 발생된 문제를 해결하면 타 현장까지 자발적 리콜을 통해 재시공을 해 나가며 기술력과 신뢰를 쌓아 갔습니다. 이러한 사업방식은 적지 않은 금전적 손해를 초래했지만 지속적 수주 성과를 낳으며 향후 대형 사업 참가 및 세계시장 진출의 토대가 되었습니다.

2007_ BBF 첫 해외 진출

BBF의 첫 해외 진출은 중국이었습니다. 당시 중국은 하수 처리장 보급이 막 시작되던 때였고 세계 각 나라로부터 차관을 공여 받고 있었습니다. 부강은 한국 정부 EDCF 차관을 이용하여 국내 최초로 공자의 고향인 산동성 곡부시에 BBF를 수출하였습니다. 2007년에 준공된 일 3만 톤 규모의 BBF 시설은 지금까지 안정적으로 재이용된 하수를 발전소에 냉각용수로 공급하고 있습니다. 이 공로를 인정 받아 BBF는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로부터 중국 10대 하수처리 기술로 선정되었습니다.

 
그림2.png
 

제2기(2008-2017):

세계로 향하는 부강

 
 
 

“내수 기반 없이 수출 없다.” 국내에서 통하지 않는 기술이 해외에서 통하는 경우는 정말 흔치 않습니다. 창업 후 10년간 차별화된 기술을 바탕으로 국내 사업 기반을 공고히 한 부강은 내수시장에서 쌓은 경험과 기술을 바탕으로 글로벌 환경시장에 도전하여 새로운 시장 개척에 나섭니다. 문화와 시스템이 다른 외국에서 사업을 한다는 것은 더 많은 노력과 인내를 요하는 것입니다. 부강은 대부분의 환경업체가 진출하던 중국이 아닌 환경 선진국인 미국에서부터 그 도전을 시작합니다. 그리고 곧 개발 도상국인 베트남에도 진출하게 됩니다. 고도 경제성장 과정에서 환경오염 등 한국이 겪은 숱한 시행착오를 개도국들이 반복하지 않도록 도울 수 있다고 믿었기 때문입니다.

 
 
 
2015-03-19 12.42.22.jpg

미국 현지 법인

FMX_150120_CJ Bio 말레이시아.jpg

FMX, 바이오 분야 포문을 열다._ CJ Bio 말레이시아 수주

 

2008_ 미국 법인 설립

세계 최고의 기술인 FMX와 BBF를 확보한 김선배는 세계 최대 환경시장인 미국을 기반으로 남미와 유럽, 아시아로 진출하겠다는 꿈을 안고 미국 캘리포니아 LA에 지사를 설립했습니다. 미국 현지에서 기술실적이 없는 우리가 영업의 기회를 따는 것은 그야말로 기적과도 같았습니다. FMX는 국제 전시회 등을 무대로 서서히 입소문을 타며 네덜란드, 체코, 벨기에 등으로 수출됐고, 독일, 인도, 호주 등에서도 기술 협력 제안을 받는 등의 성과가 잇따랐습니다.

BBF 서울 중랑 물재생센터 수주

국내 중소규모의 하수처리장에서 실적을 쌓던 BBF는 2008년 12월 24일, 세계 굴지의 수처리 기술을 물리치고 0.3점 차이로 서울 중랑 물재생센터 시설 현대화 사업을 수주하는 대형사고를 쳐버립니다. 중랑 물재생센터는 세계에서도 손 꼽히는 대형처리장이기도 하지만 간이공공 하수처리 솔루션을 비롯해 일차, 이차, 고도처리까지 우리의 솔루션이 세계 최대 규모로 적용되는 그야말로 창사 이래 최대의 기회였습니다.


2012_ FMX CJ 바이오 말레이시아 수주

축산폐수 처리를 위해 개발된 FMX가 말레이시아의 CJ 바이오 아미노산 생산공정에 적용된 것은 우리에게 또 하나의 사건이었습니다. 바이오 분야 적용실적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바이오 분야에서 손 꼽히는 기업인 CJ바이오를 움직일 수 있었다는 것은 FMX 기술의 놀라운 잠재력과 기술력을 증명하는 것이었습니다. FMX는 바이오 분야에 새로운 공정을 제시하며 우리의 주력시장 중 하나인 바이오 시장 진출의 포문을 열었습니다.

 
 
 
 

2014_ 美 바스토우 카운티 지하수 정화사업 수주

BBF가 마침내 미국 시장에서 고대하던 첫 비상을 알렸습니다. 물 부족으로 지하수 재이용 압력에 직면한 캘리포니아에서 경제적인 하수 재이용 기술이 주목을 받으며 BBF가 바스토우 카운티의 지하수 정화사업 수주에 성공한 것입니다. 새롭게 태동하는 미국의 지하수 정화시장은 더 넓은 하/폐수 시장 진출을 위해 우리의 역량을 집중할 세부 시장으로 우리는 캘리포니아 지역을 타겟으로 Title 22를 획득하고 본격적으로 미국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습니다. 더 넓은 물을 향한 우리의 도전은 이제부터 시작입니다.

베트남 법인 설립

베트남 시장을 오랫동안 주목해 온 우리는 2013년 베트남의 환경기초시설 컨설팅 용역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마침내 하노이시에 베트남 법인을 설립했습니다. 미국 법인이 환경 선진국을 대상으로 했다면 베트남 법인은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것으로 각종 전시회와 세미나 등을 통해 기술 홍보와 기술 타당성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2015_ 대전시대 개막

서울 동대문에서 역삼동을 거쳐 서울 시대를 마감하고 우리는 대전 특구 신사옥에서 본격적인 대전 시대를 열어가고 있습니다. 2천여 평의 부지, 8개 층의 본사 건물과 공장으로 이뤄진 대전 본사 이전은 미래를 위한 결단으로 행정도시인 세종시가 지척에 있고, 연구특구 단지 내에 위치함으로써 세금을 비롯한 다양한 정부지원과 인프라를 활용하기에 최적의 장소입니다.

Two-Stage AMX 개발

유럽 등 환경 선진국을 중심으로 혁신적인 에너지 저감기술인 AMX 기술이 알려지면서 ‘혹시 우리도 AMX 미생물을 갖고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운영 중인 가축분뇨 처리장을 샅샅이 분석한 결과 우리는 AMX 미생물의 존재를 확인했습니다. 그리고 1년여의 연구 끝에 AMX 종균의 분리와 배양에 성공한 우리는 일본 홋카이도 대학의 Okabe 교수로부터 세계 최고의 균주 중 하나로 알려진 AMX 종균(Candidatus ‘Brocadia Sinica’ JPN1)을 도입하고 국내 최초로 ‘Two-Stage AMX’ 공정 개발에 성공했습니다.

 
m사람 얼굴 안보이게 써주세요 (2).jpg

홍천친환경에너지타운

 
그림1.png
 
_e_2i9h0d_6_b7iUd017svc1apbxxxijtd6f_593r08.jpg

미국 바스토우 카운티 지하수 정화 적용된 BBF

6a2Ud0151pp8suwbv3sh1_2o2ib7.jpg
m140422_신사옥착공식_ejl_(116).JPG
 

상) 베트남 법인 설립 / 하) 부강테크 대전 사옥 착공식

 
 

홍천 친환경 에너지타운 준공

환경부 시범사업으로 추진된 홍천 친환경 에너지 타운은 국내 유기성폐기물 에너지화 사업의 첫 성공사례로 기록됐습니다. 우리는 이 곳에 혐기소화기술(COWT, BEAD)과 폐수처리기술(BCS, DAF)을 적용하여 가축분뇨 80톤과 음식물류 폐기물 20톤을 섞어 고순도 정제가스를 만들고 도시가스로 공급함으로써 지역주민들의 에너지 비용 절감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지자체의 운영 경비 절감을 위해 BCS를 AMX로 대체하는 테스트를 완료하고 환경 신기술 인검〮증 절차를 진행 중입니다.

2016_ UN SDGs Initiative 등록

인류와 지구 환경을 생각하는 진정한 리더십을 꿈꾸는 우리는 누구나 맑은 물을 마실 수 있는 권리 증진을 위해 수익 창출형 하수처리모델, Tomorrow Water Process(TWP)를 개발했습니다. TWP는 에너지 다소비 시설인 하수처리장을 에너지 생산과 절감을 통해 에너지 자립형 하수처리장으로 바꾸는 솔루션입니다. UN 경제사회이사회 최고회의는 TWP를 글로벌 지속가능한 개발 목표(UN SDGs)로 공식 채택했습니다.

2017_ 美 하이페리온 하수처리장 AMX 실증테스트 협약

미국 하수처리장의 상징이라는 Hyperion 하수처리장과 Side-stream과 Main-stream AMX의 실증 테스트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우리는 이 곳에서 이단반응조(Two-Stage) 방식과 MBfR을 이용한 단일반응조(Single-Stage) 방식을 함께 검증할 계획입니다. 비록 AMX 분야에서는 후발주자이지만 부강은 해외 어느 기술보다 더 앞선 기술 개발에 집중함으로써 AMX 분야를 선도하고 있습니다.

 
 
 
manammox조정.jpg

아나목스 공정 개발

Hyperion pilot wrapping 3.jpg

미국 하이페리온 하수처리장 AMX 파일럿

 
그림2.png
 

제3기(2018-현재):

미래 경영의 시작

세계 최고의 환경회사 달성을 위한 ‘Vision 2028’을 선포하고, 4대 블루오션 전략사업을 추진하는 등 새로운 20년을 위한 미래 경영이 본격화되는 시기입니다.

 
 
 
2015-03-19 12.42.22.jpg

부강테크의 PROTEUS 기술이 적용된 서울시 중랑물재생센터

 

2018_ 서울 중랑 물재생센터 준공

서울 중랑 물재생센터가 수주 10년 만에 마침내 성공적으로 준공됐습니다. BBF 기술 기반의 Proteus는 중랑 물재생센터 시설 현대화 사업에 핵심 기술로 적용되어 세계 최초로 기존 시설부지를 65% 이상 절감하고 완전 지하화 하는 데 성공하면서 획기적인 부지절감 기술력을 인정받았습니다. Proteus는 노후화된 하수처리시설을 위한 기술 대안으로 미국, 유럽 등 글로벌 환경시장에서 크게 인기를 끌며 다양한 사업 기회를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Vision 2028 선포

환경시장에 첫 걸음을 뗐던 기억이 어제 같은데, 어느새 스무 살 청년 부강이 됐습니다. 김선배는 ‘함께 20년, 더 큰 미래로’라는 주제로 준비한 창립 20주년 기념사에서 세계 최고의 환경회사를 지향하는 ‘Vision 2028’과 ‘Smart Water City’, ‘Tomorrow Water Process’, ‘Go Together Project’, ‘Water AI’ 등 4대 블루오션 전략사업의 본격 추진을 발표하며 미래 경영을 예고했습니다. 2028년, 우리는 정말 세계 최고의 환경회사가 되어 있을까요? 우리는 어떻게 살아남아 여기까지 올 수 있었을까요?

 
 
 
mDSC04643.JPG
6a2Ud0151pp8suwbv3sh1_2o2ib7.jpg

창립20주년기념_식목행사(좌), 기념사(우)

 
그림1.png